BOARD게시판
에관공, 페루 정부와 에너지효율향상 협력‘에너지효율 맞춤형 패키지‘로 국내기업중남미 진출지원
수요관리/집단에너지

에관공, 페루 정부와 에너지효율향상 협력‘에너지효율 맞춤형 패키지‘로 국내기업중남미 진출지원

최일관 기자 | apple@energydaily.co.kr

▲ 에너지관리공단 변종립 이사장(우측)과 퀸따니야 아코스타(Quintanilla Acosta) 페루 에너지광업부 차관이 ‘에너지효율향상 협력관계 국축’을 위하 양해각서 체결 후 악수를 하고 있다.

▲ 에너지관리공단 변종립 이사장(우측에서 7번째)과 퀸따니야 아코스타(Quintanilla Acosta) 페루 에너지광업부 차관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에너지효율향상 협력관계 국축’을 위한 양해각서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관리공단(KEMCO, 이사장 변종립)은 6일(현지시간) 페루 리마에서 페루 에너지광업부와 ‘에너지효율분야 협력관계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퀸따니야 아코스타(Quintanilla Acosta) 에너지광업부 차관과 에너지관리공단 변종립 이사장의 참석으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서 양국간 에너지효율정책 협력방안이 논의됐다.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에너지관리공단은 국내 기술이전을 통한 페루 에너지효율분야의 역량강화, 에너지 다소비업종 중심의 에너지 진단 지원, 유망 프로젝트 발굴․지원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페루 정부는 내년에 예정된 공단과 IIC(미주투자공사)와의 ‘볼리비아 중소기업 에너지효율화 사업’에 큰 관심을 보이며, 세계최대의 어분․어유 수출국인 페루 수산업분야에 대한 1차적인 에너지 진단을 통한 에너지효율화 사업 발굴․추진을 요청했다.

공단은 해당분야의 공무원 및 산업부문 관계자들의 교육연수 및 정책 세미나를 통한 기술이전과 지식공유를 추진하고, 페루 산업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큰 수산업 분야의 에너지 진단을 통한 효율향상 시범사업 프로젝트 추진 방안을 검토키로 했다.

에너지관리공단은 개도국에 대해 국내의 우수한 효율기술을 지원하고, 정책, 산업체 진단, 투자성 분석, 국제기구 자금 연계 등 ‘에너지효율 맞춤형 패키지’를 통해 국내기업의 현지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에너지효율 맞춤형 패키지’란 ESCO제도, 효율라벨링제도, 신재생에너지제도 등 국내의 우수한 에너지효율 정책을 전수함은 물론, 현지 산업현장의 에너지진단 지원을 통해 공장의 설비․공정 개선을 유도하는 효율향상 프로젝트를 수립하고 프로젝트 사업화를 위해 세계은행, IIC(미주투자공사) 등 국제기구의 자금과 연계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최근 국내시장 성장에 한계를 느끼고 있는 국내 에너지관련 기업들의 안정적인 해외 진출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에너지관리공단 변종립 이사장은 “페루와의 협력을 시작으로, 중남미 국가들의 지속 가능한 에너지효율향상을 지원할 것”이라며 “이러한 현지정부와의 강화된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국내기업의 해외진출을 보다 실질적이고 체계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에너지관리공단은 2012년부터 미주투자공사(IIC), 국제구리협회(ICA), 세계은행(WB) 등과 함께 개도국의 에너지효율향상에 대한 제도적․기술적 역량강화를 지원하고 현지 정부관계자 대상 교육연수 및 산업체 에너지진단 등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오고 있다.


< 저작권자 © 에너지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http://www.energydaily.co.kr/news/articleView.html?idxno=48677
리스트